2015년 10월 17일 토요일

취득 개념


취득세는 재화의 이전이라는 사실 자체를 포착하여 거기에 담세력을 인정하여 부과하는 유통세이며, 취득행위를 과세물건으로 하여 세금을 부과하는 행위세이다. 


지방세법 제6조 제1호에서 취득이라 함은  “취득”이란 매매, 교환, 상속, 증여, 기부, 법인에 대한 현물출자, 건축, 개수(改修), 공유수면의 매립, 간척에 의한 토지의 조성 등과 그 밖에 이와 유사한 취득으로서 원시취득, 승계취득 또는 유상·무상의 모든 취득을 말한다.


그리고 소유권의 이전이나 건축 등에 의하여 취득하는 것이 아니라 토지의 지목변경, 건축물의 개수, 차량․기계장비․선박의 종류변경, 과점주주의 주식취득 등도 취득으로 간주하여 취득세의 과세대상으로 하고 있는데 이를 도식화하면 다음과 같다.



                            ┌유상승계취득 …… 매매, 교환, 현물출자, 환매
           ┌ 승계취득 ┤
           │              └무상승계취득 …… 상속, 증여, 기부, 재산분할(이혼)
           │                                     시효취득, 합병
           │             ┌토지 …… 공유수면매립, 간척
           │             ├건축물 …… 신축, 증축, 재축
           │             ├선박 …… 건조
 취 득   ├원시취득 ┤
          │              ├차량, 기계장비, 항공기 …… 제조, 조립
          │              └광업권, 어업권 …… 출원
          │        
          │             ┌토 지 …… 지목변경
          │             ├건축물 …… 개수
          └간주취득 ┤
                          ├차량, 기계장비, 선박 …… 종류변경
                          └과점주주의 주식취득



취득세는 재화의 이전이라는 사실 자체를 포착하여 거기에 담세력을 인정하여 부과하는 유통세의 일종으로, 과세대상물건을 취득한 자가 당해 취득세 과세대상 물건을 사용․수익 처분함으로써 얻어질 이익을 포착하여 부과하는 것이 아니므로,


실질적으로 완전한 내용의 소유권을 취득하였는가의 여부와는 상관없으며, 또한 관계법령에 의하여 등기․등록을 이행하지 아니한 경우라도 사실상으로 과세대상 물건을 취득한 때에는 취득한 것으로 본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